최종편집
2019-07-19 오전 10:25: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구독(수강)신청 | 윤리(편집규약)강령 | 사업영역 | 제보ㆍ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합거함산 뉴스
읍면리뉴스
국회.도/군의회
기관.사회단체
사설
대장경세계축전
詩.명언.유머
애경사 소식
오피니언
여론광장
칼럼.투/기고
향토사연구
한학공부
인문학강좌
인사이드
우리마을 이장님
가볼만한곳
우수농업인 소개
재외향우 소개
자유게시판
2018-06-30 오후 2:24:40 입력 뉴스 > 사설

[사설]적폐 청산 이번엔 지방정부로 옮아 붙나
조선일보(2018,6,30)



제7기 지방자치단체장들의 임기가 7월 1일 시작된다. 일부 여당 소속 당선인들은 취임도 하기 전에 야당 소속 전임자 시절 주요 자리에 있었거나 정책에 관여한 공무원들을 '적폐'로 규정하는 듯한 발언을 내놓으면서 대대적인 인적 청산을 예고하고 있다.

 

인천시장 당선인은 인수위 성격의 '새로운 인천 준비위원회' 보고회에서 '적폐' '갑질' '무능'으로 평가받는 공무원을 과감하게 퇴출하겠다고 했다. 그럴듯한 기준을 내세우겠지만 결국 전임 시장의 핵심 측근들을 손보겠다는 말이다.

 

부산시장 당선인은 "인사부터 바로잡겠다"며 "정치 조직을 위해 일하는 공무원이 없도록 일벌백계하겠다"고 했다. 울산시장 당선인은 선거 내내 "지난 23년 동안 연고주의와 지역주의를 앞세운 특정 세력들이 권력을 독점해왔고, 이번이 적폐를 청산할 기회"라고 말했다.

 

여당 당선인들의 이런 움직임은 청와대와 여당 지도부의 호각 소리에 맞춰 진행되는 것이다. 민주당 추미애 대표는 지난 28일 지방선거 여성 당선인 모임에서 "작은 정부의 부패를 막지 못하면 나랏일도 어긋나는 것"이라며 지방정부발 적폐 청산을 주문했다. 청와대도 지방선거 승리 이후 올 하반기 지방정부·의회에 대한 감찰 방침을 밝혔다.

 

현 정권은 출범하면서 적폐 청산을 100대 국정과제 가운데 맨 앞에 내세웠다. 두 전직 대통령이 감옥에 갔고 100명이 넘는 공직자들이 재판을 받고 있다.

 

적폐 청산 움직임은 사법부로까지 번지면서 검찰이 전직 대법원장의 PC까지 열어보겠다고 나섰다. 청와대는 지난 1년간의 '적폐 청산' 결과를 발표하면서 "많은 성과가 있었다"고 자평했었다. 그래서 이제 적폐 청산 드라마도 마무리 단계인가 보다 했더니 무대를 지방정부로 옮겨 속편을 이어간다는 것이다.

 

대통령·시장·도지사 방침에 따라 열심히 일했던 공무원들이 선거 한번 치르고 나면 적폐로 몰려 퇴출당하고 심지어 감옥에 가게 된다. 이래서야 누가 몸을 던져 일하겠는가.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6/29/2018062903945.html

 

 

 

 

 

합천인터넷뉴스(hcinews@nate.com)

       

  의견보기
k
세상이 아직 그리 깨끗 하지 않아 찾으면 전부 적폐인데 어떻게 청산한단 말인가 차츰 살아가면서 시정하고 수정하면 자연히 청산이 되는 것이지 인위적으로 는 또다른 적폐를 낳는다. 2018-07-01
남명 후손
나쁜 짓해서 잘 먹고 잘 사는 놈들을 그냥 놔 두면 더 큰 나쁜 짓을 하기 때문에 브레이크 잡는 차원에서 꼭 손을 봐서 적폐를 청산해야 하는 것이다 2018-07-01
kch
그 역시 조금 지나면 적폐인가 될텐데 똑 같은 놈들이 가관이다. 조그만한 흠결 찾는 시간에 앞으로의 일이나 잘하도록 노력하는 것이 어떤지? 2018-06-30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입력은 한글200자, 숫자(400자), 영문(400자) 이내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칼럼] ‘남명 조식과..
합천군 대표 관광지 ..
제73대 김오녕 합천..
합천 대병초등학교 36..
문성호 (주)문창 대..
[인사] 경남지방경찰..
합천군, 민선7기 1주..
(주)용문전력 이점용..
용주면체육공원 주변에..
[기고] 합천읍 하수관..
합천향토사 연구자 故..

합천향토사 연구자로 알려진 율곡면 故 이종규 님의 三..

용주면체육공원 주변에..

용주면주민자치위원회 이갑생 회장을 비롯한 회원 20여..



방문자수
  전체 : 20,651,013
  어제 : 19,738
  오늘 : 18,381
(명칭)인터넷신문(제호)합천인터넷뉴스 |(발행소)경남 합천군 용주면 손목1길10-1|(전화번호) 055-932-0001 | (청소년보호책임자):김무만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등록연월일): 2011.06.13(발행연월일):2011.06.15 |(등록번호) 경남 아 00141호 |(발행인.편집인):김무만
Copyright by hcinews.asia All rights reserved. E-mail: hcinews@nate.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