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10-25 오전 11:34: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구독(수강)신청 | 윤리(편집규약)강령 | 사업영역 | 제보ㆍ취재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뉴스
합거함산 뉴스
읍면리뉴스
국회.도/군의회
기관.사회단체
사설
대장경세계축전
詩.명언.유머
애경사 소식
오피니언
여론광장
칼럼.투/기고
향토사연구
한학공부
인문학강좌
인사이드
우리마을 이장님
가볼만한곳
우수농업인 소개
재외향우 소개
자유게시판
2020-09-16 오후 2:09:48 입력 뉴스 > 국회.도/군의회

[이슈]황강취수장설치 절대 반대! 합천댐방류피해 전액 보상!
합천군의회 정봉훈 의원 5분 자유발언



황강취수장설치 절대 반대!

합천댐방류피해 전액 보상!

 

존경하는 합천군민 여러분,

그리고 방청객 여러분 반갑습니다.

합천군 다선거구 군의원 정봉훈입니다.

 

 

지난 88일 합천댐은 합천군에 물폭탄을 던졌습니다.

황강 하류 지역에 막대한 피해를 입히고

주민 삶의 터전을 한순간에 앗아가며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주었습니다.

 

합천댐은 최근 16개월간,

전국 다목적댐 중 최고 저수율,

댐 건립 후 순간최대방류량,

연속 최장기 수문개방 등을 기록했습니다.

댐 수위 조절에 실패한 정황들이 드러난 겁니다.

 

지난 86일부터 8일 사이,

댐은 이미 홍수조절수위에 도달했고,

심지어 집중호우 일기예보도 있었습니다.

댐 저수율이 93프로에 도달하기까지

수위조절 기간이 충분히 있었는데도

이를 방치하며 유입량을 늘렸고

골든타임을 놓쳐버렸습니다.

순간 최대방류로 초당 2,700백 톤을 쏟아냈으니

수위조절에 실패한

이보다 더 명백한 이유가 또 어디 있겠습니까!

 

합천댐 건설 이후 국토교통부가 댐을 관리해왔습니다.

2018년 하반기 환경부로 댐 관리주체가 변경된 이후

댐 평균저수율이 30% 넘게 상승한 것은

수치로 드러나는 사실입니다.

댐이 홍수조절보다 유량확보에 초점을 둔 것으로 보는 이유입니다.

 

이에 본 의원은,

황강취수장 설치 근거를 마련하기 위해

인위적으로 합천댐 수위를 높였다고 확신하며,

이번 물폭탄은 댐의 수위조절 실패를 초래한

수자원공사와 환경부에 전적으로 책임이 있다고 봅니다.

 

따라서 이번 사태를 초래한 근본 원인인

황강취수장 설치 계획을 즉각 철회할 것을

강력하게 주장합니다.

 

물관리 일원화의 이유로 댐 관리를 맡은 환경부는 수자원을 효율적으로

사용하려는 욕심으로 다목적댐 본래의 기능인 홍수조절 목적을 망각했습니다. 이번처럼 수위를 높인 것은 합천을 대상으로 물 실험을 한 것이나 마찬가지입니다!(스크린을 봐주시기 바랍니다.) 합천댐 수위 관리 자료입니다.

 

계획홍수위인 179m가 되면 자동으로 여수토방수로로 물이 배출됩니다.

이번에 계획홍수위를 불과 1m 정도 남겨두고178.05m가 되었을 때 5개의 수문을 열었습니다.

 

이것을 보고도 수자원공사는 매뉴얼대로 했다고 소하천, 제방, 지자체 탓을 합니까? 상시만수위를 176m로 유지하는 것은댐 붕괴의 불안함을 이고 사는 것과 같습니다.상시만수위를 165m로 낮춰 홍수조절용량을 늘리도록 규정을 바꿔야 합니다.

 

우리 합천군은 1995년 황강취수장 설치계획에반대 투쟁하여 계획을 철회시켰습니다.정부는 황강하류 낙동강 수질개선을 위해 25년 동안 과연 무엇을 했습니까?

우리 합천군은 조용히 살고 싶습니다.

낙동강 수질개선에 투자하시고

합천군민을 조롱하지 마십시오!

 

충청북도 옥천군은 대청호가 취수원으로 선정되면서

전체면적의 84%가 상수원 보호구역으로 묶였고

규제와 단속으로 농민들 불만이 극에 달했다고 합니다.

군의 경제발전 저하, 인구감소로 이중고를 겪고 있습니다.

합천의 지속 가능한 성장과 개발에 발목을 잡으며

합천군민의 일방적 희생을 강요하는 황강취수장 설치는

백지화 되어야 합니다.

 

현재, 피해대책 마련을 위해

환경부는 조사위원회를 구성하고

수자원공사는 조사 결과를 따르겠다고 합니다.

그러나 합천군은 환경부와 수자원공사를 믿기 힘듭니다.

합천군과 댐 상류 주민들이 수위를 낮추라고

지속적으로 부탁하고 사정해도 알아듣지 못한 책임을

반드시 져야합니다.

 

환경부와 수자원공사는 매뉴얼을 핑계 대지 말고

모든 권한을 합천군에 위임할 각오로

이번 사태해결에 임해야 할 것입니다.

언제든 홍수피해가 반복될 수 있습니다.

댐 방류와 댐 붕괴 위험이 우려되는 상황을 좌시하지 않을 것입니다.

 

환경부와 수자원공사는,

강취수장 설치를 위해 합천댐 저수율을 높였고,

수위조절에 실패하여 피해를 입힌 것을 인정하고

피해 전액을 즉각 보상해야 합니다!

 

이번 피해로 마음의 상처를 입은 주민들께 위로 드리며,

이번 수해현장에 한달음에 달려온

합천군민을 포함한 전국 사회단체 자원봉사자 여러분,

특히 39사단 국군장병과 경찰관 여러분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합천을 걱정해주는 많은 분의 노력과 정성으로

수재민 여러분도 어려움 속에서도 용기 잃지 마시고

꼭 재기하시길 바랍니다.

 

합천군의회도 강력하게 투쟁하고 끝까지 저항하며

댐방류 피해 전액 보상을 위해 노력하고

황강취수장 설치를 반대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저작권hcinews@nate.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시려면 기사 제목 아래 노란색창을 클릭하시면 됩니다

 

 

 

 

합천인터넷뉴스(hcinews@nate.com)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입력은 한글200자, 숫자(400자), 영문(400자) 이내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합천 성산토성, 가야..
합천 출생 백남오 수..
합천군, 2020년 신규..
경남시군의회의장협의..
합천 해인사 ‘건칠..
합천군의회, 취수장반..
[이슈]합천군의회 장..
합천박물관, “백암..
합천고교, 경남 청소년..
합천초등학교 정문 앞..
용주면청년회, 수해복..

용주면청년회 문정식 회장 일행은 지난 9월 24잃 문준희..

쌍백면, 익명의 기탁자..

합천군 쌍백면사무소(면장 최규진)에 익명의 기탁자가 ..



방문자수
  전체 : 33,642,901
  어제 : 44,976
  오늘 : 1,909
(명칭)인터넷신문(제호)합천인터넷뉴스 |(발행소)경남 합천군 용주면 손목1길10-1|(전화번호) 055-932-0001 | (청소년보호책임자):김무만
회사소개 | 후원안내 | 개인정보보호정책 |(등록연월일): 2011.06.13(발행연월일):2011.06.15 |(등록번호) 경남 아 00141호 |(발행인.편집인):김무만
Copyright by hcinews.asia All rights reserved. E-mail: hcinews@nate.com